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본 제품은 AR드론으로 유명한 패롯사의 미니드론이라는 카테고리의 제품입니다. 지난주에 소개해드렸던 점핑스모가 스마트폰이나 태블릿과 와이파이 다이렉트로 연결해 조종할 수 있다면, 본 제품은 블루투스를 기반으로 합니다. 그리고 공중에서 비행을 하며, 플립이라는 재주(?)를 부리기도 하구요.


    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전에 소개해드렸던 점핑스모는 와이파이를 켜고, 점핑스모와 연결하는 과정이 필요했는데요. 롤링스파이더의 경우 폰의 블루투스만 활성화 해놓은 상태에서 전용 앱인 프리플라이트3를 실행해 준 후, 페어링을 기다려주기만 하면 됩니다. 전용 앱을 구동하면 연결중이라는 얼럿창이 호출되고, 수초 후 연결 완료가 뜨면 좌측의 자유비행 버튼을 눌러 비행을 시작하면됩니다.


    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롤링스파이더의 설정페이지입니다. 조종 설정에서는 최고 고도와 경사를 설정할 수 있으며, 조종법을 어찌할지 선택해줄 수 있습니다. 폰으로 롤링스파이더가 비행하는 모습을 동시에 녹화해주려면 조이패드를 선택하셔야 합니다. 이외에도 최대수직 속도와 회전속도를 설정해 줄 수 있으며, 펌웨어 버전도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앱에서는 폰의 후면카메라를 이용해 롤링스파이더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상단 우측에 비행 옵션메뉴를 비롯해 녹화(폰 카메라), 촬영(롤링스파이더 카메라)기능을 사용할 수 있구요. 본격적인 비행을 위해선 하단 중앙의 테이크 오프 버튼을 눌러, 롤링 스파이더를 띄워(?)준 후, 앱에 보이는 방향키로 조종해주면 됩니다. 


    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패롯 미니드론 롤링스파이더 (Rolling Spider) 사용기

    좌측의 방향키는 비행하는 방향을 선택해주는 역할을 해주며, 우측의 방향키는 전진/좌측/우측/후진을 기능을 수행합니다. 비행을 종료하고 싶으면 하단 중앙의 랜딩키를 누르거나. 좌측의 방향키를 아래로 향하면 됩니다. 그리고 앞서 말씀드린대로 녹화버튼을 누르면 폰으로 롤링스파이더가 나는 장면을 찍어줄 수 있으며, 촬영버튼은 롤링스파이더 밑면 카메라로 촬영하게 합니다. 


    롤링스파이더 카메라로 촬영한 사진 품질은 그닥 좋지 않습니다. 하지만 피사체나 배경이 좋으면, 그래도 괜찮은 결과물을 제공해줄 것 같네요. 롤링스파이더가 제공해주는 독특한 앵글의 재미도 있구요. 하단의 영상은 롤링스파이더의 비행 영상입니다. 조종이 익숙치않아 플립이나 고속 비행 등은 담질 못했습니다. ^^;;



    ※ 본 롤링스파이더 추천글은 Parrot의 국내 총판사인 ㈜피씨디렉트에서 제품을 무상 제공 받아 진행하였습니다.




    신고





    Posted by 모바노
    • BlogIcon 노지 
      2014.10.27 08:00 신고

      요즘 정말 드론이 대유행이네요 ㅋㅋㅋ
      저도 한 번 사용해보고 싶어요 ㅋ

      • BlogIcon 모바노
        2014.10.27 08:43 신고

        네 더군다나 미니드론이 보급형으로 저렴하게 나와서
        대유행 +_+

    • BlogIcon 몽돌~
      2014.10.27 21:11 신고

      잘 나옵니다.ㅎ 외양으로 보면 가격도 그다지 비싸지 않을 듯 한데...
      성인들 장난감으로도 가치가 있을 듯 한걸요?!

      • BlogIcon 모바노
        2014.10.27 21:13 신고

        네 가격도 15만원선으로 부담없이 즐기실수 있습니다.
        14세 이상이기도 하니 아무래도 키덜트겠죠? ㅎ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