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소개해드릴 제품은 넥서스 5X입니다. 해당 스마트폰은 구글의 레퍼런스 단말로 얼마전 화웨이가 만든 넥서스 6P와 함께 공개되었는데요. 전작인 넥서스5나 4처럼 LG전자에서 제품을 제조하였습니다. 넥서스5X의 가장 큰 특징은 최신 안드로이드 버전인 6.0 마시멜로우를 탑재했다는 점인데요. 통신사/제조사 기본 어플을 탑재하지 않아 꽤 슬림한 편이라고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태블릿인 넥서스7과 넥서스10을 사용해봤으나 스마트폰은 처음인데요. 비슷한 카테고리의 스마트폰 사용 경험을 들자면면 구글롤라의 첫 작품인 모토G 정도입니다. 모토G 역시 순정롬에 가까웠거든요.



    패키지



    본 제품의 패키지입니다. 전면에는 화이트 컬러를 베이스로 한 후, 퍼센티지 모양처럼 생긴 X에 어느 해변의 모습을 덧씌웠는데요. 그 하단에 넥서스 5X 로고가 있는게 전부였습니다. 그리고 후면에는 본 제품의 앞/뒤 모습이 프린팅되어 있고요. 그 좌측에 엘지전자, 안드로이드, 광대역 LTE-A 로고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측면에는 제품의 시리얼키와 색상, 제조년월이 표기된 스티커가 부착되어 있고요. 그 다른 측면에는 품질보증기준과 전자파 흡수율에 대한 설명이 배치되어 있었습니다. 패키지 자체는 그냥 심플한 편이네요.



    구성품




    구성품으로는 넥서스5X 본체 외에 USB-C 타입 케이블과 충전 어댑터, 유심트레이를 위한 핀, 이미지로만 구성된 간단 매뉴얼 안전+보증에 대한 설명서가 있었습니다.  간단 메뉴얼에는 제품의 부위별(?) 쓰임새와 충전 방법, 유심 삽입 방법등이 설명되어 있고요. USB-C 타입 케이블은 기존 마이크로 USB 케이블과 다르게 앞뒤 구분과 케이블 플러그의 위치 구분 없이 모두 동일하였습니다. 다만 지금 함께 사용중인 노트5나 V10, 태블릿 모두 USB-C타입이 아니라 충전기를 두개 써야 한다는 귀차니즘이 있네요. 내년에 출시될 단말들을 USB-C 타입으로 통합되면 좋겠습니다.




    외관 디자인



    전면에는 5.2인치 스크린 (풀HD 해상도)에 상단 베젤에는 전면카메라, 리시버, 리시버 하단에 조도/근접 센서가 배치되어 있고요. 넥서스5X가 소프트키를 사용하기에 하단 베젤에는 물리 버튼이 없는 대신 스피커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이 스피커는 상단 베젤의 리시버(통화용 스피커)와 비슷하게 생겨 스테레오 사운드를 구현할 줄 알았는데요. 실제로 유튜브를 몇편 틀어보니 그렇지는 않았습니다. 그리고 전면에 스피커가 있어 폰을 테이블 위에 뒤집어 놓으면 볼륨이 약해질거라 생각했는데 볼륨에는 큰 영향이 없더라고요.






    후면부 상단에는 1230만 화소 후면 카메라와 그 좌측에는 레이저 포커스 센서, 듀얼 플래시가 탑재되었습니다. 그리고 후면카메라 하단에는 지문인식 센서가 배치되어 있는데 그 생김새가 LG V10의 그것과 비슷해 보이더라고요. 그 하단에는 넥서스 로고와 엘지 로고 등이 배치되어 있었습니다. 후면의 카툭튀 디자인 처리와 큼지막한 넥서스 로고는 깔끔해보이지 않더라고요. 재질까지 감안하면 그리 고급진 느낌은 들지 않았습니다. 4-50만원대의 가격을 생각해도 말이죠.







    우측면에는 전원버튼과 볼륨버튼이 좌측면에는 나노심 트레이만 배치되어 있었습니다. 또한 밑면에는 3.5mm 이어폰 잭과 1차 마이크, USB-C 포트 등이 윗면에는 2차 마이크만 배치되어 있었고요. 그런데 본 제품은 배터리 일체형인데, 마치 배터리 커버를 뗄 수 있는 것 마냥 작은 홈이 이어져있어 매끈하다는 느낌이 들지 않았습니다. 위 사진 속 좌측에 있는 단말이 1세대 모토G(20만원대)인데 외관 디자인에 있어 비슷해 보이더라고요. 관련해서 디자인은 살짝 아쉬웠습니다. 그나마 위안이 되는건 136g으로 굉장히 가볍다는 것과 구글플레이에서 추가로 주문한 정품 케이스 정도겠네요. 케이스는 펠트지 스러운데 참 제 취향 입니다.






    넥서스5X를 갤럭시 노트5, LG V10과 나란히 두어봤습니다. 확실히 5.2인치 스크린을 가져서 그런지 아담하긴 한데, 상/하단 베젤이 넓어서 옆에 있는 제품들과 큰 차이로 사이즈가 작진 않네요. 그리고 두께는 V10보다 얇고 노트5와는 0.3mm차이로 두꺼웠으며, 무게는 노트5보다는 35g, LG V10보다는 56g 가벼운 136g이었습니다. 이는 아이폰6S보다도 가볍다고 하더라고요.



    올레에서의 구입 혜택




    금번 넥서스5X는 통신사인 올레에서도 구입 및 개통이 가능한데요. 올레샵을 통해 넥서스5X를 구입한 고객 1만명에게 선착순으로 크롬캐스트, 구글 VR C1-Glassm, USB-C 젠더로 구성된 스페셜 패키지를 지급한다고 합니다. 넥서스5X에 넣어놓은 영상이나 NAS의 영상을 대화면 TV로 보고싶다면 크롬캐스트가 꽤 유용할 듯 하네요. 또한 USB-C 젠더는 마이크로 USB케이블만 챙긴 날에도 넥서스5X를 충전해줄 수 있어 편리하고요.





    그리고 데이터 선택 599 이상 요금제를 선택하면 음성, 문자를 포함해 데이터까지 걱정없이 사용할 수 있으며, 매월 VIP 혜택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거기다 멤버십 포인트로 최대 5만원, 슈퍼 세이브 카드를 이용해 최대 36만원 할인 받을 수 있는데요. 이 외에도 카드사 제휴포인트와 중고폰 매입까지 고려하면 좀 더 저렴하게 넥서스5X를 구입할 수 있다고 합니다. 또한 올레 패밀리 박스로 가족간 결합시 데이터를 공유해서 사용할 수 있고요. 






    이 포스팅은 올레 넥서스 체험단 활동의 일환으로 작성되었습니다.


    신고





    Posted by 모바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