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해, 적절한 난이도, 병맛, 중독성을 가진 게임으로 꽤 호평을 받은 길건너 친구들의 후속작이 출시되었습니다. 해당 게임의 이름은 디즈니 길건너 친구들로 우리의 친구 디즈니사의 친숙한 캐릭터들이 출연한다고 하는데요. 심지어 개발사명도 기존 YODO1 게임즈가 아니라 디즈니 입니다.


    이 게임은 기존 길건너 친구들과 똑같은 방식으로 게임이 진행되는데요. 만화별로 다양한 캐릭터가 존재하고, 해당 만화에 맞는 맵을 만들어주었습니다.



    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



    안드로이드 버전의 디즈니 길건너 친구들은 어제 출시된 것으로 알려져있는데요. 구글플레이 속 리뷰들을 보아하니 아직까진 꽤 좋은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게임을 시작하면 첫 캐릭터로 미키마우스를 줍니다. 이 미키마우스는 길건너 친구들의 기본 맵에서 플레이가 진행되고요. 100코인을 모으면 뽑기(?)를 통해 다른 만화 속 캐릭터를 랜덤으로 획득할 수 있습니다.




    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


    뽑기를 통해 별별 캐릭터를 획득할 수 있는데요. 저의 경우 토이스토리의 우디, 슬링키, 주먹왕 랄프의 펠릭스, 라푼젤의 라푼젤, 스태빙톤 형제, 헌티드 맨션의 하녀, 미키마우스의 모티머, 주토피아의 만차스 등을 추가로 획득했습니다. 게임을 플레이 한지 2시간 정도만에 말이죠.


    아직 캐릭터별로 능력치의 차이는 크게 없어보이나, 전작을 생각해보면 조만간 특수 능력을 가진 캐릭터가 나올 것 같습니다. 마치 미치광이 마법사가 나무를 태워버리는 것처럼 말이죠. 이런 능력은 토이스토리 맵에서 날라댕기는 상자들을 처리하기에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


     

    전작처럼 가로모드를 지원하는데요. 다만 게임 특성상 가로모드는 뭔가 답답한 느낌이 들더라고요. 또한 캐릭터가 속한 만화(영화)별로 맵이 다른데요. 주토피아의 맵은 눈내리는 마을이 헌티드 맨션은 유령의 집 같은 포스가, 토이스토리는 장난감 가득한 토이저러스 같습니다.






    맵별로 난이도와 재미가 살짝 차이가 느껴졌는데요. 개인적으론 헌티드 맨션이 가장 어려웠습니다. 그랜드 피아노 같은게 막 길막하더라고요. 기본 맵과 라푼젤도 재밌었지만, 저 개인적으로는 (위 영상 속) 토이스토리가 가장 재밌었습니다. 박스 같은게 수직으로 내려오고, 장난감은 수평으로 돌아댕겨서 가장 긴장감 돋더라고요.




    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디즈니 길건너 친구들 후기. 픽셀 돋는 미키마우스



    디즈니 길건너 친구들은 만화 영화속 다양한 캐릭터와 맵이 전작과는 다른 재미를 주면서도, 기존의 게임성은 유지한 것으로 보입니다. 거기다 최근 개봉한 주토피아의 닉과 인사이드 아웃의 기쁨이 같은 최신 캐릭터를 보는 재미도 있고요.


    다만 일부 만화영화의 네임드 캐릭터를 히든캐릭터로 지정해둔 점과 공전의 히트작인 겨울왕국이 라인업에서 빠진 것 꽤 아쉽네요. 설마 겨울왕국 통채로 히든 캐릭터, 히든 맵이진 않겠지요? ㄷㄷ





    신고






    Posted by 모바노
    • 임오대호
      2016.04.10 14:24 신고

      이야드디어동지를만났네여저도헌티드맨션이제일어려웠는데님아헌티드맨션제일어려운이유가뭐냐면요그거무슨전사같이생긴동상이가만히있다가갑자기치거든여그게완전개빡침글고헌티드맨션은가면갈수록시야가좁아지기땜에힘듬 ㅎㅎㅎ저디즈니길건너친구들최신버그판있는데지금버전이여캐릭터도다언락되있고코인은999999인데이메일알려주시면보내드릴게여 ㅎㅎㅎㅎ

      • BlogIcon 모바노
        2016.04.10 14:25 신고

        저는 그냥 하던대로 하겠습니다. 계속하다보니 그렇게 막 재밌진 않더라고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