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22일) 오후, 상암동 팬택 사옥에서 신제품 간담회가 열렸습니다. 이날 팬택은 1년 7개월여만에 새로운 스마트폰인 스카이 아임백(IM-100)을 선보였는데요. 기존 시리즈와는 다르게 40만원대의 중저가로 출시되었습니다.


    이 제품은 미니멀한 디자인에 초점을 맞췄다고 하는데요. 온전히 사각형인 실루엣에 측면 끄트머리와 후면 한쪽에 골드 컬러의 휠키로 포인트를 주어 꽤 세련되면서도 오묘한 느낌을 줍니다. 거기다 번들로 제공되는 블루투스 스피커 '스톤'은 아임백과 깔맞춤한 디자인에 꽤 유용한 기능을 가졌고요.



    주요 스펙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스카이 IM-100은 스냅드래곤 430 옥타코어 프로세서에 2GB RAM과 32GB 내장 스토리지를 갖추었습니다. 거기다 마이크로 SD카드를 지원하고요. 또한 5.15 인치의 작은 스크린 사이즈의 LCD 디스플레이를 탑재하였습니다. 그로 인해 전반적인 사이즈가 아담하고요. 


    그리고 배터리 일체형 제품으로 3,000mAh의 용량을 가졌고요. 이 밖에 고속 충전과 무선충전을 지원하며, 휠키로 100단계의 미세한 볼륨 조절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또한 스카이 아임백을 구입하면 번들로 스톤이라는 이름의 블루투스 스피커를 함께 받아 볼 수 있는데요. 이 스피커는 블루투스 4.2 규격에 3W 스피커 2개에 저음을 담당하는 서브 우퍼로 만들어졌다고 합니다. 이 스피커 위에 폰을 올려놓으면 충전이 되며, 무드 램프 기능을 비롯한 다양 설정이 가능하고요.



    미니멀 디자인, 독특한 소재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스카이 IM-100은 화이트와 블랙 컬러의 모델로 나뉘어져 있습니다. 5.15인치 스크린의 이 제품은 손에 쥐기 좋은 아담한 사이즈를 가졌는데요. 거기다 4개의 모서리가 각진 스타일이라 상당히 날카로워 보입니다. 그리고 상단 중앙의 리시버에 골드 컬러로 포인트를 주었고요.


    요즘 흐름(?)답게 전면과 후면 모두에 브랜드와 통신사 로고를 제거했습니다. 그래서 디자인이 상당히 깔끔하며 외산폰 느낌마저 듭니다. 응?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스카이 아임백의 전면은 유광(글래스를 덧대어)인데 측면과 후면은 매트한 무광 재질이라 상당히 세련되어 보입니다. 거기다 메탈 대신 폴리카보네이트 소재로 케이스를 구현해 손에 착 달라붙는 느낌도 좋았습니다. 거기다 7.8mm로 두께는 얇았으며, 131g으로 무게는 가벼웠고요.


    또한 좌측 측면과 윗면에는 3.5mm 이어폰 잭 외에 물리 버튼이 배치되어있지 않았습니다. 기존의 스마트폰들이 좌측에 볼륨버튼이 있는데, 스카이 아임백은 어떠한 경험과 학습이 필요할지 궁금해지네요.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우측면에는 스피커의 휠을 모티브로한 휠키가 배치되어 있는데요. 골드 컬러로 포인트를 주었는데 실제로보면 꽤 세련되어 보입니다. 휠키 상단에는 유심+마이크로SD카드 슬롯이, 그 하단에는 전원 버튼이 구성되어 있고요. 유심+마이크로 SD카드 슬롯 모양을 보면 알겠지만 배터리 일체형 제품입니다.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밑면 중앙에는 마이크로 USB포트가 있으며, 그 좌/우에 스테레오 스피커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참고로 후면에 스피커 그릴(타공)처럼 생긴 영역이 휠키 우측에 있는데 여긴 스피커가 아니라고 하네요. 각종 알림을 보여주는 LED가 숨어(?) 있다고 합니다.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스카이 아임백의 후면입니다. 블랙, 화이트 모델에 동일한 골드 컬러의 휠키가 큼지막하게 구현되어 있는데요. 그 옆에 있는 타공 (LED) 영역까지 합세해 그 디자인이 상당히 세련되어 보입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이런 디자인은 블랙보단 화이트 모델이 더 도드라져 보이는 것 같네요. 되려 측먄부는 블랙이 슬롯과 전원 버튼이 안보여 조금 더 심플해 보여 괜찮고요.



    휠키의 쓰임새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우측면에 있는 휠키로 볼륨을 미세하게 조절(천천히 혹은 빨리 컨트롤하는 것에 대한 차이 존재)하거나, 음원이나 영상의 구간을 이동할 수 있습니다.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거기다 어떤 화면에서도 이 휠키를 눌러주면 원플레이어앱을 실행하여 바로 음악을 재생할 수 있는데요. 다만 멜론이나 지니뮤직 같은 서드파티 앱은 활용할 수 없다고 합니다.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또한 슬라이드 방식으로 설정해놓은 잠금화면을 휠키를 누른 뒤 밑으로 돌리면 잠금 해제가 되고요. 카메라 앱 구동시 휠키를 돌리면 타이머가 설정되며, 휠키를 누르면 촬영이 진행됩니다. 



    스톤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스카이 아임백과 깔맞춤되어 있는 이 스피커의 이름은 스톤이며, 이 위에 폰을 올려놓으면 무선으로 충전이 됩니다. 또한 블루투스 혹은 NFC로 기기간 페어링하여 아임백에 재생해놓은 음악을 스피커로 조금 더 큰 출력과 준수한 음질로 즐길 수 있고요.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스피커 역시 스마트폰인 IM-100의 컬러를 따라가며 동일한 기본 컬러에 골드컬러의 볼륨 휠키로 구현되어 있습니다. 거기다 상단에 램프가 들어있어, IM-100을 호주머니에 넣고 방에 들어설 때 램프가 반짝이는 경험을 제공한다고 하고요. 


    또한 스톤매니저라는 전용 앱을 통해 다양한 컬러와 밝기의 무드램프 기능을 수행하기도 합니다.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또한 취침 모드나 연결예약을 스톤매니저 앱을 통해 설정할 수 있고요. 따르릉 알람대신 평소 즐겨듣는 음악으로 모닝콜을 세팅할 수 있습니다. 거기다 2,600mAh의 보조배터리로도 사용이 가능하고요.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위 사진처럼 스톤은 침대 근처나 책상 모니터 한켠에 두고 사용하기에 참 좋을 것 같습니다. 기존에 사용해본 무선 충전패드와 다르게 램프 기능에 블루투스 스피커 기능까지 있으니 말이죠. 



    마치며..


    스카이 아임백 (IM-100) 짧은 후기. 휠키 묘하네


    이렇게 스카이 IM-100에 대한 짧은 소감을 마무리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중저가형 스마트폰임에도 깔끔하고 세련된 디자인과 휠키 컨트롤이 인상적이었고요. 거기다 번들로 구성된 스톤의 모양새와 쓰임새가 제법 괜찮아 보였습니다. 


    향후 기회가 되면 제품의 전반적인 성능과 기능에 대해 살펴보고 소개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제품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아래 링크를 통해 확인해주세요.


    공식 홈페이지 http://goo.gl/sZcvps

    페이스북 페이지 https://goo.gl/xkeRlt




    신고





    Posted by 모바노
    • BlogIcon 신기한별
      2016.06.23 21:04 신고

      그동안 배터리는 탈착형으로 나왔는데 이번모델부터 일체형으로 바뀌었네요.

      • BlogIcon 모바노
        2016.06.23 21:05 신고

        그러게 말입니다. 아마도 후면부 디자인때문에 그런 선택을 한게 아닐까 싶네요.

    • BlogIcon teju1004
      2016.06.25 03:57 신고

      통신사 안끼고 자급제폰으로 나왔음했는데...
      다작하지말고 일년에 하나를 만들더래도 제대로된 제품이 나왔음하네요...

      • BlogIcon 모바노
        2016.06.25 09:33 신고

        이제 다시 시작 단계니 조금 더 지켜볼 필요가 있을 듯 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