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저와 살펴볼 제품은 로지텍 K380 입니다. 이 제품은 3대의 장치와 멀티 페어링이 가능한 블루투스 키보드인데요. 아이폰과 아이패드,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태블릿은 물론 윈도우 PC를 지원합니다.


    거기다 제품을 처음 사용할 때, 장치를 여러대 등록해두면, 따로 블루투스 설정에서 선택해줄 필요 없이 키보드 내 1/2/3 버튼을 눌러 사용할 장치를 변경할 수 있는데요. 저의 경우 아이패드 프로 10.5에 이 제품을 사용할 요량으로 구입했습니다.


    사실 이 글은 지난주에 발행했다가 실수로 삭제해 다시 게재하는 포스팅인데요. 글 내용은 거의 동일하나, 키감으로 인한 타이핑 소감은 살짝 달라졌습니다. 사람은 역시 적응의 동물이더라고요. 응?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패키지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로지텍 K380의 패키지입니다. 민트 충만한 색상 배경에 키보드 전면부의 모습이 프린팅되어 있는데요. 좌측에는 제품의 모델명과 밀티디바이스 연결이 가능한 점을 텍스트로 표시해두었습니다. 그리고 우측에는 한글 각인에 대한 안내가 있고요. 키보드 하단에는 로지텍의 로고가 심플하게 배치되어 있습니다.


    패키지 후면에는 세개의 디바이스에 연결이 가능하며, 버트난 누르면 3개의 장치간 전환이 손쉽게 되는 이지 스위치 기술과, 제품의 휴대성, 다양한 OS의 장치와 호환된다는 내용들이 영어, 한글, 중국어로 설명되어 있습니다.




    구성품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패키지 속 구성품으로는 로지텍 블루투스 키보드 본체를 비롯해, 이미지로 초기 사용법을 간단하게 설명한 종이, 다국어로 작성된 유의사항 안내서, 장착되어 있는 AAA 배터리 2개 정도 였는데요. 조금 더 자세한 정보는 로지텍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길 바랍니다.




    외관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로지텍 K380의 외관입니다. 일반 유선키보드와는 다르게 자판이 원형으로 만들어진 점, 넘버키나 각종 기능 키(스크린샷/페이지 업,다운 등)를 제거한 점이 사뭇 다른데요. 이는 윈도우 PC보다는 모바일 디바이스와의 사용성을 고려한 것으로 보이는데요.


    너비(가로)는 27.9cm, 높이(세로)는 12.4cm 정도 이며, 깊이(두께)는 1.6cm입니다. 무게는 배터리 포함 423g으로 적당한 편입니다. 전체적인 크기와 무게를 고려했을 때, 슬링팩에 아이패드 프로 10.5와 휴대하기에 좋더라고요.

    F1~F3키는 블루투스 페어링 및 장치 전환 버튼으로 사용됩니다. 


    각 버튼에 페어링 및 장치 연결 중임을 알리는 LED가 배치되어 있고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위한 홈키, 실행중인 앱목록을 불러오는 키, 이전키 등이 구성되어 있습니다.. 볼륨 버튼은 모두 사용이 가능하였고요.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블루투스 키보드 후면에는 좌/우에 실리콘 패드 4개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그로 인해 제품을 책상 바닥에 두고 사용할 때 미끄러지는 문제를 방지했고요. 상단 중앙에는 AAA 배터리 슬롯이 있는데, 배터리 교체시 24개월 정도를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측면은 위에서 아래로 갈 수록 얇아지는 물방울 모양으로 구현되어 있고요. 좌측에는 전원 스위치와 전원 관련 LED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우측과 윗면, 밑면에는 어떠한 버튼이나 포트가 없고요.




    아이패드에서..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제품을 먼저 아이패드 프로 10.5에 페어링 시도해보았습니다. 장치에서 블루투스를 켜고, 앞서 언급한 F1~F3 버튼 중 연결하고자 하는 버튼을 3초가량 길게 누르면 장치의 연결 가능한 기기 목록에 로지텍 K380 키보드가 표시되는데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과 태블릿, 윈도우 PC 모두 동일한 방법으로 페어링이 가능합니다. 단 먼저 등록한 F1 버튼에 다른 장치를 페어링하면, 기존에 연결하고 등록한 기기와 연결이 완전히 해제되는데요. 이런 문제를 방지하기 위해서는 다른 F2, F3 버튼으로 지정해주어야 합니다.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맥을 비롯해 IOS 장치에서 별도의 물리키보드를 사용할 땐, 한/영 전환을 좌측 alt/cmd 버튼과 스페이스바를 눌러야 가능한데요. 아이패드 프로 10.5의 키보드 > 하드웨어 키보드 설정에서 보니, Caps Lock 버튼만 눌러도 한/영 전환이 되도록 선택이 되었습니다.


    이를 통해 페이지나 워드 같은 어플에서 간단한 문서를 만들기 수월하였는데요. 다만 기존에 윈도우10 PC와 기계식 키보드의 한/영키에 익숙하다보니 사용하는 내내 어색하더라고요.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키 스트로크가 얕다보니 키감은 그리 좋은 편은 아니었습니다. 이 제품 단독으로 1-2천자가 넘는 블로그 포스팅을 하기엔 어려울 것 같았는데요. 일주일 정도 써보니 또 적응되서 포스팅에 문제 없더라고요. 물론 이메일과 메시지를 주고 받는 용도로는 쓸만했습니다. 


    다만 제일 자주 사용하는 카카오톡이 아이패드가 아닌 아이폰의 화면에만 맞다보니, F2 버튼에 지정해둔 폰으로 변경하는 일이 자주 있더라고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에서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이번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인 LG G6 플러스입니다. 폰 설정에서 블루투스를 켜고, 로지텍 K380 키보드의 F2 버튼을 길게 눌러, 해당 버튼에 페어링 해주었는데요.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안드로이드 장치에서는 키보드 상단에 배치된 홈버튼, 이전버튼, 실행중인 앱목록 불러오는 버튼, 메뉴 버튼 등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실행중인 앱목록을 불러올 때에는 앱의 목록을 잠시 보여주고, 홈화면으로 이동하여 그 쓰임새가 좋지 않았고요.


    메뉴 버튼은 현재 출시되고 있는 앱에서, 해당 버튼을 잘 지원하질 않아 실용적이지 못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홈버튼과 이전 버튼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 iOS 장치에서도 홈버튼을 사용할 수 있다는 점이 마음에 들더라고요.




    윈도우 PC 그리고 멀티 페어링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주력으로 사용하는 데스크탑에는 윈도우10이 설치되어 있는데요. USB 포트에 블루투스 동글을 연결해, 로지텍 K380 키보드와 연결해주었습니다. 연결 과정 역시 앞서 언급한 2대의 장치와 동일한데요.


    윈도우10 설정에서 블루투스를 켜준 후, 키보드의 F3 버튼을 3초 이상 누른 후, 윈도우 10에서 제품명을 선택해 페어링이 완료되었습니다.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이렇게 F1 버튼은 아이패드, F2 버튼은 스마트폰, F3 버튼은 윈도우 PC에 연결했는데요. 사용하고자 하는 장치를 각각의 버튼만 눌러주면 쉽게 전환되어 타이핑이 바로 가능하였습니다. 다만 앞서 언급한 얕은 키 스트로크, 기능키/우측 넘버키의 부재는 아쉽네요. 거기다 OS별로 상이한 한/영 전환도 살짝 불편하였고요.




    마치며..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 사용기


    이렇게 블루투스 키보드 로지텍 K380에 대한 후기를 모두 정리해봤습니다. 이 제품은 OS 상관없이 3대의 장치와 멀티 페어링이 가능하고, 버튼만으로 쉽게 전환이 가능해 매우 실용적이었는데요. 거기다 블루투스 연결도 상당히 안정적이었고, 제품의 전체적인 사이즈가 슬림해 휴대하기 좋았습니다.


    처음엔 얕은 키 스트로크 덕분에 키감이 그리 좋지 못해 아쉬웠는데요. 일주일 넘게 사용하다보니 이마저 적응되더라고요. 다만 바닥이 평평한 카페 테이블이나 컴퓨터 책상이 아닌 곳에서는 타이핑시 약간 안정적이지 않았습니다. 아이패드는 테이블에 키보드는 허벅지나 종아리 위에 얹어놓고 타이핑 하기엔 어렵더라고요.





    신고





    Posted by 모바노
    • BlogIcon 비자림녀
      2017.08.09 16:55 신고

      디자인은 진짜 귀엽게 잘빠졌네요ㅎㅎ

      • BlogIcon 모바노
        2017.08.09 21:25 신고

        네 꽤 귀욤귀욤합니다. ㅎㅎ 카페에서 꺼내기 꿀리지 않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