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클래시 오브 클랜, 클래시 로얄 등의 대작 모바일 게임으로 유명한 슈퍼셀에서 신작을 출시했습니다. 신작의 이름은 '브롤스타즈'로 지난 12일 글로벌 동시 런칭되었는데요.


이 게임은 전작들의 캐릭터나 세계관을 계승하지 않은 완전히 다릅니다. 사용자가 1명의 캐릭터를 선택하고, 3명에서 팀을 이뤄 3대3 전투를 하는 슈팅, AOS 장르에 속해있는데요.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이벤트(전장)에 따라 솔로, 듀오 모드를 플레이할 수 있으며, 배틀그라운드처럼 상대 캐릭터가 모두 죽어야 승리하는 쇼다운 모드도 존재합니다. 이런 장르를 처음 접하는 모바일 게이머들은 적응하기 어려울 수 있으나, 슈퍼셀 특유의 캐쥬얼함을 더해 진입 장벽을 많이 낮추었습니다.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기본적으로 게이머는 쉘리라는 한명의 캐릭터로 게임을 시작합니다. 그리고 게임을 하면서 얻은 토큰과 크라운을 통해 새로운 브롤러를 획득할 수 있고요. 


약간의 현질을 통해 상자를 구매해 열면 토큰, 보석을 얻어 희귀 캐릭터를 영입할 수도 있습니다. 물론 상자에는 그들의 능력치를 올려주는 아이템도 존재하고요.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이벤트(전장)는 기본적으로 젬 그랩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특정 시간이 되면 쇼다운, 하이스트와 같은 신규 이벤트가 잠시 열리는데요. 이 전장별로 경기 방식이 상이합니다.  


참고로 게임은 페이스북 연동을 통해 페북 친구와 함께 플레이할 수 있는데요. 페북 친구가 온라인에 있으면, 내 캐릭터 좌/우에 있는 더하기 버튼을 눌러 초대할 수 있습니다.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앞서 언급한 것처럼 게임에서 페이스북 계정 로그인 및 연동을 하면 나의 페북 친구들과 실시간으로 파티를 짜서 게임을 플레이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이 게임을 자주하는 지인들과 클럽을 생성할 수도 있고요.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젬 그랩은 3대3 전투 모드입니다. 맵 가운데의 구멍에서 튀어나오는 보석을 먹거나, 보석을 소지한 캐릭터를 처치하는 방식인데요. 캐릭터 위에 해당 캐릭터가 획득한 보석의 갯수가 표시되기에, 주로 그 숫자가 높은 게이머가가 타켓이 됩니다.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게임 자체는 보석을 10개 먼저 획득하고 10초 카운트다운을 버티면 되는 경기인데요. 우측의 조준모양 버튼을 원하는 방향으로 드래그하면 공격이 해당 방향으로 가해져, 상대에게 데미지를 줍니다. 그리고 상대에게 데미지를 주면 해골모양 버튼의 게이지가 차, 궁극기를 줄 수 있고요.


궁극기는 브롤러마다 상이한데 자신의 소환수를 부르거나, 광역 데미지를 주는 스킬, 아군의 HP를 채워주는 스킬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하이스트 이벤트는 보석을 보관한 상대팀의 금고를 부수는 방식입니다. 이 과정에서 기본 공격과 궁극기를 쓰는 방식은 동일한데요. 상대 캐릭터에게 치명상을 입어 죽는다면 수초 후 부활할 수 있습니다. 위에서 언급한 젬 그랩 역시 마찬가지고요.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개인적으로는 '발리'라는 원거리 딜러를 선호하고, 이 캐릭터의 궁극기를 이용해 상대의 보관함에 데미지를 입히곤 하는데요. 보관함의 잔여 HP(?)를 깍는데 의미지를 두고 있습니다.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쇼다운의 경우 배틀그라운드, 포트나이트와 같은 배틀로얄 모드입니다. 마치 자기장처럼 독가스가 사방에서 조여드며, 같은 전장에 있는 적군 4팀을 모두 처치하거나, 아군이 전멸하면 게임이 마무리되는데요.


맵 곳곳에 있는 금고를 부수면 체력, 공격력, 스킬 공격력 등이 1레벨씩 올라가는데요. 이를 잘 활용하면, 상대팀을 빠르게 처치할 수 있습니다. 솔로의 경우 한번 죽으면 게임이 끝나지만, 듀오의 경우 한 팀의 한 명을 처치하고, 부활하기 전에 다른 한 명을 처치하면 게임에서 제외됩니다.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게임에 승리하면 승리팀과 우리팀의 순위, 획득한 트로피의 갯수를 알려주는데요. 젬 그랩의 경우 해당 경기의 스타플레이어를 선정하기도 해 재미 요소를 더 했습니다. 만약 오버워치처럼 즉석에서 리플레이라도 보여주면 꽤 흥미로울 것 같네요.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슈퍼셀 신작, 브롤스타즈 플레이해보니

게임을 하며 얻은 트로피로 특정 상자를 열거나, 캐릭터를 받을수도 있습니다. 거기다 특정 이벤트에 참가할 수 있는 티켓도, 캐릭터의 능력치 업그레이드를 위한 아이템도 받을 수 있고요. 


많은 능력자 분들은 트로피를 모아 캐릭터를 비롯한 각종 아이템을 획득해 현질을 안하고도 꽤 괜찮은 능력치의 캐릭터들을 보유하기도 하더라고요.



이렇게 슈퍼셀의 신작게임 브롤스타즈를 며칠동안 해본 경험담을 모두 정리해보았습니다. 개인적으로는 모바일 배틀그라운드 이후 할만한 게임이 출시되었다고 생각되는데요. 


앞으로 적절한 소과금을 통해 게임 속 캐릭터를 업그레이드하고 플레이하는 후기와 신규 모드, 지인들과의 클럽 생성 등에 대한 경험담해서 포스팅하도록 하겠습니다.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