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VICE

완전 무선 이어폰, 수디오 톨브 써보니

오늘 저와 함께 살펴볼 제품은 수디오의 블루투스 이어폰 ‘톨브’입니다. 이 제품은 Sudio의 완전 무선 이어폰 라인업의 두 번째 제품이자 최신작입니다. 이어버드 그리고 케이스의 크기가 더 작아졌으면서도 블루투스 5.0 기반의 보다 매끄러워진 무선 연결 성능을 지원하고요.

​브랜드 특유의 플랫 한 소리를 여전히 지향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진동판을 그래핀으로 만든 다이내믹 드라이버를 장착하여 더욱 선명한 음질을 안정적으로 전달하고요. 볼륨이 다소 낮은 감이 있지만 준수한 음성 통화 품질을 지원합니다.

– Sudio Tolv 스펙 (출처 : 공홈) –

개인적으로는 오픈형 구조의 에어팟을 선호하지 않아 동일 W1 칩을 내장한 비트 X를 사용해왔는데요. 저처럼 커널형 구조를 선호하는 분들은 이 제품에 대한 정보를 조금 더 찾아보셔도 좋을 것 같네요. 참고로 제품의 출고가는 14만 9천 원이며 본문 하단에 적힌 할인 코드를 이용하면 12만 6천 원 정도에 구매할 수 있습니다.

제품의 패키지는 하얀색 종이 상자로 구현되어 있습니다. 전면 중앙에는 제품의 실제 모습이 인쇄되어 있고요. 하단에는 브랜드로 고를 비롯해 제품의 주요 특징이 텍스트로 표기되어 있습니다. 측면에는 제품명(로고)이 자리 잡고 있으며, 후면에는 패키지 속 구성품의 실제 모습과 구성품 별 설명이 인쇄되어 있습니다.

​패키지의 커버를 들어내자 상단에는 전용 케이스에 담긴 수디오 톨브가 있고요. 하단에는 제품을 사용하는데 필요한 각종 구성품이 들어있는 작은 종이상자가 자리 잡고 있습니다.

앞서 언급한 작은 종이상자에는 다음과 같은 구성품들이 존재합니다. 먼저 설명서와 케이스 및 본체 충전을 위한 마이크로 5핀 케이블이 있고요. 3가지 사이즈의 이어 팁이 있는데, 중간 사이즈의 이어 팁이 기본적으로 이어버드에 입혀져 있습니다. 이어버드에 기본적으로 입혀져있는 이어 팁까지 반영하면 총 3가지, 4개 세트의 이어 팁이 구성되어 있고요.

​종이 상자 위에는 무광의 검은색으로 디자인된 충전 및 보관 케이스가 배치되어 있습니다. 이 안에는 두 개의 이어버드가 있고 케이스에 충전된 배터리로 다시 이어버드를 충전하는 구조입니다. 여느 완전 무선 이어폰들처럼 말이죠.

참고로 제가 수령한 수디오 톨브는 블랙 모델인데요. 마치 둥그런 조약돌 같은 무광 검은색의 충전/보관 케이스가 따라오며 고리에는 의류/잡화에서 볼법한 스트랩이 걸려있습니다. 이 둘의 조화가 상당히 괜찮은 편이더라고요.

​케이스의 뚜껑을 열자 두 개의 이어버드가 좌/우측에 자리 잡고 있습니다. 앞서 언급한 것처럼 케이스에 배터리가 남아있다면 이를 통해 이어버드 두 개도 충전할 수 있고고요. 이 케이스를 완충하면 총 4번 이어버드를 완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어버드는 최대 7시간 재생이 가능하고요. 이를 토대로 단순 계산해보면 35시간 정도는 충전 없이 제품을 사용할 수 있음을 의미합니다.

제품을 본격적으로 사용하기 위해 아이폰 Xr과 블루투스 페어링 해주었습니다. 제품을 케이스에서 꺼낸 후 하우징에 부착된 유광의 검은색 버튼을 동시에 수초 간 눌러주면 하우징 하단에 배치된 LED에 빛이 들어오고요. 이후 폰의 블루투스 연결 가능한 기기 목록에 Sudio Tolv가 노출됩니다.

​이제 이를 클릭하면 되는데 초반에 한쪽만 전원이 켜지거나 페어링 모드로 진입했다면 목록에 수디오 톨브 L/R로 표기되는데 그걸로 페어링을 하게 되면 소리가 이어버드 양쪽에서 제대로 재생되지 않습니다.

제품은 과거 사용해본 1세대 완전 무선이어폰 대비 마감이 좋아졌습니다. 물론 블랙 모델 특유의 포인트가 될만한 색상도 하우징 접합(?) 부위도 조금은 아쉽긴 하였습니다. 하지만 더 작아진 크기와 4.5g의 가벼운 무게는 확실히 1세대 제품보다 나은 착용감을 제공하였습니다.

​참고로 제품은 좌측 이어버드의 버튼을 누르면 이전, 우측 이어버드의 버튼을 누르면 재생/일시정지/다음 곡 등의 제어가 가능합니다. 개인적으로는 이어폰의 버튼을 눌러 제어하는 방식보다는 이를 폰이나 스마트워치로 제어하는 걸 선호하는데요. 물론 폰이나 워치를 사용하기 힘든 상황에서는 버튼을 누르는 것만으로 제어가 가능하고, 많은 기능을 버튼에 배치한 게 아니라 사용하는데 어렵지 않았습니다.

수디오 톨브로 지니 뮤직에서 FLAC 무손실 음원을 들어보았습니다. 브랜드 특유의 플랫 한 소리는 특정 음역대에 치우치지 않아 국내 가요, 랩 음악, 팝 등을 즐겨듣는데 준수한 환경을 제공하였습니다.

​다만 랩/락 등의 음악을 선호하는 분들을 위해 만들어진 저음 강조 제품, 고음역대의 여성 보컬 위주로 구성된 음악을 자주 듣는 분들을 위해 만들어진 고음 강조 제품을 찾는 분들에게는 다소 맞지 않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최근에는 이퀄라이저를 손볼 수 있는 음원 서비스도 이를 설정에서 조절할 수 있는 스마트폰도 많아져 사용자가 본인 입맛대로 커스터마이징할 수 있기 때문에 플랫 한 소리가 EQ 조절에는 더 괜찮지 않을까 싶기도 합니다.

제품과 함께 Sudio 2019 스웨덴 토트백도 받아보았습니다. 남성인 제가 자주 쓰지는 않을 것 같지만 여성분들에게는 꽤 괜찮은 옵션일 것 같네요.

 


 

이렇게 수디오 톨브를 사용해 본 경험담을 모두 정리해봤습니다. 전작보다 가벼운 무게, 작은 크기를 가졌기에 전작보다 나은 착용감을 제공하였고요. 진동판을 그래핀으로 만든 다이내믹 드라이버를 탑재해 보다 선명한 사운드를 제공하였습니다. 브랜드 특유의 플랫 한 소리 역시 여전하였고요.

​배터리는 케이스를 한번 완충 시 이어버드를 총 4번 정도 완충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이어버드는 한번 완충 시 7시간 재생이 가능하고요. 총 35시간 추가 충전 없이 제품을 사용할 수 있습니다. 개인적으로는 하루에 1시간 정도 제품을 사용하는 게 전부라 제품을 수령한 후 기본 충전 상태에서 4일간 충전 없이 제품을 이용하였습니다.

​통화 품질의 경우 상대의 목소리 볼륨이 약간 낮은 편이었으나 큰 울림 없이 음성 통화를 문제없이 할 수 있더라고요. 그리고 (스펙상) 폰의 구글 어시스턴트나 시리를 음성명령으로 이용할 수 있습니다.

​제품 전반적으로 꽤 준수한 음질과 착용감, 배터리 타임, 음성통화 품질을 보여주었습니다. 커널형 구조의 완전 무선이어폰을 찾는다면 꽤 괜찮은 선택지라고 봅니다. 출고가까지 염두 해서 말이죠.

 


 

관련해서 하단에 적힌 캠페인 코드를 이용해 Sudio 공식 홈페이지에서 제품 구매 시 15% 할인과 함께 토트백도 무료로 받아볼 수 있습니다. 캠페인 기한이 7월 말까지이고요. 제품 및 15% 할인, 토트백 무료 제공 프로모션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아래 본문과 링크를 통해 확인하길 바랍니다.

1. 기한: 2019년 7월 31일까지

2. 캠페인 코드: Fastkorea15

3. 캠페인 코드 혜택: 전 상품 가격 15% 할인 + 무료 토트백 1개

* 공식 홈페이지에서만 사용 가능 www.sudio.com

 

광고

답글 남기기

아래 항목을 채우거나 오른쪽 아이콘 중 하나를 클릭하여 로그 인 하세요:

WordPress.com 로고

WordPress.com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Google photo

Google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Twitter 사진

Twitter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Facebook 사진

Facebook의 계정을 사용하여 댓글을 남깁니다. 로그아웃 /  변경 )

%s에 연결하는 중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